Home > 치과에서의 치료법 > 바른이 예방교정

 
 

올바른 치아 성장은 아이의 안모와 발음, 성격, 인상에 많은 영향을 줍니다.
어린이는 골격 성장을 이루면서 턱 및 구강악안면의 성장도 이룹니다. 부정교합이나 치열에 따라 교정의 시기가 다를 수 있지만 대부분 조기교정을 통해서 올바른 성장이 이루어지도록 도와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유치의 중요한 역할 중 하나는 앞으로 날 영구치의 공간을 유지하는 것입니다. 그러나 심한 충치나 외상 등의 원인에 의하여 유치가 원래 빠져야 하는 시기보다 이른 시기에 빠지게 되면, 후방에 있는 치아들이 앞으로 쏠리게 되어 후속 영구치가 날 자리가 부족하게 됩니다.

이처럼 유치가 빠진 공간을 그대로 관리해주지 못하면 훗날 덧니 등의 심각한 교정적인 문제점이 야기할 수 있으므로 즉시 공간유지장치를 해주어야 합니다.
유치가 조기에 빠졌을 경우 즉시 공간유지장치를 해주지 않으면 씹는 힘에 의해 후방치아가 앞으로 기울게 되어 영구치가 날 공간이 모자라게 되는데,

이때에는 다시 공간을 만들어주는 공간확보 치료가 필요합니다.
젖니가 영구치로 교환되는 시기에는 적절한 시기에 젖니를 뽑아주어 영구치가 올바르게 자리잡도록 유도해주고 앞으로 나올 영구치들이 제대로 자리잡을 수 있는 공간이 충분한지 분석해 보는 것이 좋습니다.

영구치아가 나는 시기에 약간의 공간문제가 있다면, 이 시기에 제 위치를 잡아주면 후에 교정을 하는 것보다 치료기간도 짧고 불편함도 훨씬 덜 하지요.

또한 턱이 자라는 시기를 이용하여 악골 성장을 변화시킬 수 있으며 적절한 자리에 치아를 배치함으로써 이를 빼지 않고 치료할 수 있는 가능성도 높아지게 됩니다.

영구치가 모두 나는 시기가 되면, 치아면에 흰색 혹은 은색의 교정장치를 붙이고 와이어를 이용하여 치아를 고르게 배열할 수 있습니다.

어린이와 청소년 시기는 어른보다 뼈 속에 아교질이 많고 석회질이 적어서 치아를 이동시킬 때 속도도 빠르고 환자가 느끼는 불편함도 훨씬 적으며 적절히 유지된다면 재발되는 일도 적습니다.

아래 위 턱 사이의 크기차이가 많이 나거나 위치가 맞지 않는 경우 얼굴, 머리, 혹은 목에 이용하는 장치를 통해 턱의 성장을 유도, 혹은 억제하는 턱교정을 하게 됩니다.

턱교정은 턱의 성장이 끝나는 청소년기 이전에 하여야 하며 경우에 따라 아주 이른 시기부터 장기간에 걸쳐 하기도 하지요. 턱 사이의 크기 차이가 지나치게 커서 교정으로 바로 잡을 수 없는 경우에는 턱수술과 교정치료를 함께 하게 되는데, 이 수술은 성장이 모두 끝난 뒤에 하게 됩니다.